美, 홍콩특별지위 일부 박탈…갈등 격화

박재현 기자(wogus9817@goodtv.co.kr)

등록일:2020-07-01 13:20:17

  • 인쇄하기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미국 정부가 중국에 홍콩보안법을 이유로 홍콩이 자국으로부터 누려온 특혜의 일부를 제거하는 초강경 대응에 나섰다.(사진제공=연합뉴스)

홍콩보안법 발효에 보복…국방물자·첨단기술 수출중단

미국 정부가 중국에 홍콩보안법을 이유로 홍콩이 자국으로부터 누려온 특혜의 일부를 제거하는 초강경 대응에 나섰다.

미국 상무부는 자국 법률에 따라 보장하고 있는 홍콩특별지위를 철회하고, 특별 대우를 없애기 위한 추가 조치를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미국은 1992년 제정한 홍콩정책법을 통해 관세나 투자, 무역, 비자 발급 등에서 홍콩에 중국 본토와 다른 특별지위를 보장해 왔다.

이 지위는 홍콩이 글로벌 금융허브로 계속 성장할 수 있도록 토대를 구축한 제도로 평가되고 있다.

로이터 통신은 미국이 일단 국방물자 수출 중단, 첨단제품에 대한 홍콩의 접근 제한 등 홍콩에 대한 특혜를 없애기 시작했다고 보도했다.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은 "홍콩 자유를 박탈하는 중국 공산당의 결정 때문에 홍콩 정책을 재평가하게 됐다"며"홍콩에 대한 국방 물자 수출을 중단한다"고 말했다.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은 "홍콩의 자유를 박탈하는 중국 공산당의 결정 때문에 홍콩 정책을 재평가하게 됐다"고 밝혔다.

폼페이오 장관도 이날부터 홍콩에 대한 국방 물자 수출을 중단하고, 홍콩에 대한 민·군 이중용도 기술의 수출 중단을 위한 조치를 취할 것이라고 말했다.

미 국무부가 지난해 홍콩으로 수출을 승인한 국방 물자 및 서비스 규모는 240만 달러(28억 7,000만원)에 달하며, 이 중 140만 달러(16억 7,000만 원) 규모가 선적됐다.
()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작성0 / 최대600바이트(한글300자)선거실명확인
    goodtvICGICGCCMLOVE굿피플KCMUSA기독뉴스GoodPeople아멘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