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교 내 감염 의심에도…교육부 "등교수업 전면중단 고려 안 해"

진은희 기자(jin@goodtv.co.kr)

등록일:2020-07-02 07:23:22

  • 인쇄하기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등교 수업 시작 이후 처음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교내 감염 의심 사례가 나왔으나 교육부는 전면적인 등교 수업 중단은 없다는 입장을 재확인했다.
등교 인원을 줄이는 조치도 아직 전국적으로 강화할 단계는 아니라고 선을 그었다.
 
▲ 1일 오후 대전시 동구 가양동 대전가양초등학교에서 학생들이 하교하고 있다. 대전시교육청은 이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동구 지역 유치원과 초등학교, 특수학교 등교를 2일부터 중지한다고 밝혔다. (사진제공=연합뉴스)

◇ "등교 전면 중단은 거리두기 단계에 따를 것"

교육부 관계자는 2일 "현재로선 등교 수업 전면 중단은 고려하지 않고 있다"며 "대전 상황을 면밀히 보고 있다"고 밝혔다.

방역 당국에 따르면 지난달 29일 대전 천동초등학교 5학년 학생 1명(대전 115번 확진자)이 코로나19에 확진됐다.

하루 뒤에는 같은 반 학생 1명(120번 확진자)과 같은 학교·학년이면서 다른 반인 학생 1명(121번 확진자)이 추가로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방역 당국은 120번 확진자와 121번 확진자가 115번 확진자와 교실 등 학교에서 코로나19에 감염됐을 가능성과 관련해 역학조사를 벌이고 있다.

만일 학교 내에서 감염됐다면 이는 5월 20일 순차적 등교 수업 시작 후 첫 교내 2차 감염 사례가 된다.

교내 2차 감염으로 판명될 경우 등교 반대 여론은 더욱 거세질 것으로 전망된다.

등교 수업 전면 중단을 요구하는 목소리도 커질 수 있다.

교육부는 아직 신중한 태도를 보이고 있다.

교육부 관계자는 "보건 당국의 역학조사가 진행 중"이라며 "대전 동구 내 유치원, 초등학교, 특수학교에 등교 중지 조처를 하고 중학교에는 전체 학생 밀집도를 3분의 1로 낮췄으며 학원에도 (집합금지명령 등) 선제 조치를 했다"며 추후 상황을 지켜봐야 한다고 설명했다.

또 다른 교육부 관계자 역시 "(교내 감염으로 판명된다고 하더라도) 등교 수업 중단과 관련한 사항은 우선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거리두기 단계에 따를 것"이라고 말했다.

중대본의 거리두기가 등교수업 중단 조치를 포함한 3단계로 상향 조정되지 않는 이상 전국적인 등교 중단 조처에 나서지는 않는다는 뜻이다.

코로나19가 대규모로 유행하는 3단계는 일일 확진자 수가 100∼200명 이상(1주일 2회 이상 일일 확진자 배 이상 증가 포함)이며 감염경로가 불분명한 비율이 급격히 증가하는 상황이다. 정부는 3단계에서 학교 및 유치원의 등교 수업을 중단하고 원격수업으로 전환하거나 휴교·휴원한다.


◇ "대전 동구 이외 지역 등교 인원 제한 조치 강화할 수도…그 밖의 지역은 아직"

교육부는 전국적인 학교 내 밀집도 강화 조치도 아직 고려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현재 수도권 유·초·중학교의 등교 인원은 전체 학생의 3분의 1(고등학교는 3분의 2)로 제한하고 있다.

학생 확진자가 잇따라 발생하자 전날 대전교육청은 동구 관내 중학교에 등교 인원을 전체 학생의 3분의 1 이하로 낮췄다.

그러나 나머지 지역은 시도교육청 자율에 따라 밀집도를 조정하고 있다.

최근 대구·경북 등 일부 학교에서는 전교생 매일 등교를 추진해 밀집도 분산 조치를 완화했다. 이런 가운데 교내에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올 경우 전파 가능성이 급격히 커질 수 있다.

교육부 관계자는 "대전 동구 관내 학교에 먼저 밀집도 최소화 조치를 강화했고, 추후 상황에 따라 기타 대전 지역으로 밀집도 최소화 조치를 강화할지 협의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도 "대구 등은 이전부터 다른 지역보다 강하게 학교 방역 조치를 해왔고, 다른 지역보다 수업 상황이 어렵다는 점을 고려한 조치로 이해하고 있다"며 "전면적인 밀집도 강화 조치는 고려하지 않고 있다"고 덧붙였다.
저작권자(c) 데일리굿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작성0 / 최대600바이트(한글300자)선거실명확인
    goodtvICGICGCCMLOVE굿피플KCMUSA기독뉴스GoodPeople아멘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