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사태 장기화…교회 대처방안 모색

진은희 기자(jin@goodtv.co.kr)

등록일:2020-07-10 18:13:40

  • 인쇄하기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한국교회평신도지도자협회가 코로나 사태 속 교회들이 연합할 것을 강조하며, 교계 중진들과 포스트 코로나에 대한 방안을 논의하는 자리를 마련했습니다.

간담회에는 한국기독교직장선교연합회 손영철 대표회장과 전국기독교총연합회 사무총장단 회장 고희영 목사 등이 참석했습니다.

이날 발제자들은 "코로나19 팬데믹 시대가 온 것은 하나님의 경고이자 기다리심"이라며, 교회가 본질을 회복해야 함을 강조했습니다. 또한, "교역자와 성도들이 하나님 앞에 과거 우리의 죄를 회개해야 할 때"라고 입을 모았습니다.

행사를 주최한 한국교회평신도지도자협회 강무영 대표회장은 “정부에서 방역지침이 내려질 때마다 한국교회가 철저하고 적극적인 자세로 지켜나가는게 필요하다"며 "이러한 역할이 한국사회 내에서 교회의 역할을 잘 해나가는 것"임을 설명했습니다.
저작권자(c) 데일리굿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작성0 / 최대600바이트(한글300자)선거실명확인
    goodtvICGICGCCMLOVE굿피플KCMUSA기독뉴스GoodPeople아멘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