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소년이 만드는 지속 가능한 세상' 경제대회 열려

15년째 운영되는 청소년 금융경제교실

김민주 기자(jedidiah@goodtv.co.kr)

등록일:2020-10-30 10:09:16

  • 인쇄하기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한국YWCA연합회(회장 원영희)가 주관하고 한국씨티은행(은행장 유명순)과 한국청소년단체협의회(회장 서상기)가 후원하는 '청소년이 만드는 지속가능한 세상_경제편'(Future Financial City, 이하 청만세) 대회가 10월 31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서울 올림픽파크텔에서 열린다.

5개 영역, 지속가능한 세상 위한 해결 방안 모색

31일에 개최되는 이번 청만세의 주제는 경제, 성평등, 청소년 활동, 평화, 환경 등 5개 영역이다. 공모와 예선 심사를 거쳐 총 8팀, 30여 명의 학생들이 대회에 참여하게 된다. 학생들과 더불어 외부 멘토자문단을 구성했으며, 약 2개월 간 각 팀별로 맞춤형 멘토링도 진행됐다.

대회 본선에는 사전 심사를 거쳐 총 8팀이 진출했다. 본선에 오른 8팀 중 '이코이지' 팀은 청소년들이 경제를 쉽게 배우고 편리하게 접근할 수 있는 금융상품 시뮬레이션 어플 개발을 목표로 했다. '이코이지'팀은 경제생활의 주체가 될 청소년들 중 대다수가 금융을 잘 알지 못하고 학업 이외에 경제에 관심을 갖는 것이 어렵다는 사실을 인지하고, 경제와 경제교육에 접근 기회를 제공하는 매개체의 역할을 하고 싶다고 밝혔다.

환경 부문에 공모한 '웁씌(OOPSY)'팀은 '올바른 분리배출을 통한 재활용 쓰레기 처리 비용 감소'를 위한 캠페인 시뮬레이션 모형을 제작한다. 코로나로 플라스틱 사용은 훨씬 더 늘어났으나, 실질적으로 재활용되는 비율은 낮다는 문제에 착안해 쓰레기 처리 비용을 효과적이고 경제적으로 감소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할 계획이다.

청만세 본선에 오른 모든 팀은 지역의 사회적 이슈를 발굴하여 공모 주제와 금융·경제를 연계하고, 지속가능한 사회를 만들 수 있는 방법에 대해 함께 고민하는 시간을 가진다. 대회 당일에는 현장에서 계획서에 기반한 구조물을 제작하고, 팀 별로 발표 후에 최종 심사를 통해 수상자가 결정될 예정이다.

15년째 운영하고 있는 씽크머니(Think Money)는 청소년의 올바른 '금융가치관' 형성을 위해 씨티재단 후원으로 한국YWCA와 한국씨티은행이 실시하는 체험형 금융교육 프로그램이다.

올해는 청소년들이 금융생활을 모의 체험 할 수 있는 상설 금융생활체험교실 '펍핀(Public Financial education statioN)'을 수원YWCA회관과 세종YWCA회관에서 운영하고 있으며, 온라인 아카데미 플랫폼을 활용하여 학생들과 강사들에게 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태블릿 PC로 배우는 '찾아가는 펍핀교육'과 모의 창업체험인 '찾아가는 착한 기업가교육'은 전국의 27개 회원YWCA와 함께 1사 1교 금융교육 운영 학교와 지역아동센터에서 진행하고 있다.
 
 ▲한국YWCA가 주관하는 청소년이 만드는 지속가능한 세상_경제편' 대회가 10월 31일 토요일 서울 올림픽 파크텔에서 열린다.(사진제공=한국YWCA)
저작권자(c) 데일리굿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작성0 / 최대600바이트(한글300자)선거실명확인
김동석
2020-11-0121:41:44

이런 어려운 코로나시기에도 이렇게 청소년들이 활동할수있게 여러 대회를 주관해주시는분들께 정말감사드리고,저처럼 경제에 관심이 많은 학생들은 꼭한번 참여해 보았으면 하는 대회입니다. 저는 참여하지 않더라도 한번더 생각할수있는기회가 되었습니다. 감사합니다

prev1
    goodtvICGICGCCMLOVE굿피플KCMUSA기독뉴스GoodPeople아멘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