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벽을 깨우는 파수꾼으로 거듭나자"

조영호 교회기자(운암신안교회) l 등록일:2017-01-04 15:40:42

  • 인쇄하기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통합광주동노회가 3일 광주예향교회에서 2017년 신년하례식 및 시무식을 개최했다.ⓒ데일리굿뉴스

통합광주동노회(노회장 정연수 목사)는 1월3일 11시 광주예향교회(담임 서진선 목사)에서 2017년 신년하례식 및 시무식을 가졌다.

노회원이 참석한 이날 시무식에서는 손석호 목사의 인도로 시작해 오춘환 장로(충광교회)의 기도, 박영수 목사(부서기)의 성경봉독, 박영기 목사(전노회장, 우치동교회)가 설교를 전했다.

특별히 기도하는 시간에는 △김내홍 목사(첨단영락교회)가 나라와 민족을 위해 △김종헌 목사(성산교회)가 교회와 노회와 총회를 위해 △박창희 장로(동암교회)가 개척교회와 자립대상교회를 위해 기도했다.

정연수 목사는 신년사에서 "온 나라가 탄핵 때문에 조용할 날이 없다"며 "우리 노회원들도 촛불의 마음이 교회에는 없는지 살펴보고 목회를 잘해가자"고 전했다.

이어 “병신년에는 닭처럼만 했으면 좋겠다”면서 “새벽을 깨우는 닭소리처럼 새벽을 깨우는 파수꾼으로 거듭나 성전에서 무릎으로 기도하는 사명자로 거듭나자”고 강조했다.
저작권자(c) 데일리굿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작성0 / 최대600바이트(한글300자)
    goodtvICGCCMLOVE굿피플KCMUSA기독뉴스GoodPeople아멘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