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립유치원 집단휴업 철회…"국민께 죄송"

한연희(redbean3@naver.com)

등록일:2017-09-17 16:28:44

  • 인쇄하기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한유총은 17일 오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휴업계획 철회 입장을 밝혔다.

사립유치원 단체인 한국사립유치원총연합회가 집단휴업 계획을 철회하고 공식 사과했다.
 
한유총은 17일 오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휴업계획 철회 입장을 밝혔다. 회견에는 최정혜 이사장을 비롯해 서울·전남·광주·대전·경남 등 일부 지회장이 참석했다.
 
최 이사장은 "학부모님들께 불편과 심려를 끼쳐드려 대단히 죄송하다는 말씀 올린다"며 고개 숙여 사과했다.
 
이어 "앞으로 한유총과 소속 회원들은 유아들이 행복한 교육을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전기옥 한유총 서울지회장은 "전국 지회장들은 18일과 25∼29일 예정됐던 휴업을 철회하고 (유치원을) 정상운영하기로 했다"며 "교육부가 한유총을 유아교육 정책 파트너로 인정하고 정책참여를 보장한 만큼 그동안 협의된 사항을 성실히 이행하겠다"고 전했다.
 
휴업 강행을 주장해 강경파로 분류됐던 한유총 투쟁위는 추이호 위원장이 위원장직 사퇴와 한유총 탈퇴 의사를 밝히면서 활동을 사실상 중단한 것으로 전해졌다.
 
하지만 일부 유치원의 경우 휴업의 필요성을 굽히지 않고 있어 18일 휴업하는 유치원이 나올 수 있는 상황이다.
 
교육부 관계자는 "대부분의 시·도 사립유치원이 정상 운영될 것"이라며 "내일 단 한 곳이라도 불법 휴업할 경우 철저히 책임을 묻겠다"고 말했다.
 
서울·인천 등 일부 지회는 휴업일로 예정됐던 18일 여의도 국회 앞에서 학부모를 중심으로 약 3천∼4천명이 참여하는 집회를 열어 국공립유치원 수준의 재정지원을 요구할 계획이다.
 
앞서 한유총은 사립유치원 누리과정 지원금 인상과 국공립유치원 확대 중단, 설립자 재산권 존중을 위한 사학기관 재무·회계규칙 개정 등을 요구하며 18일과 25∼29일 두 차례 집단휴업을 예고한 바 있다.
 
저작권자(c) 데일리굿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작성0 / 최대600바이트(한글300자)선거실명확인
    goodtvICGICGCCMLOVE굿피플KCMUSA기독뉴스GoodPeople아멘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