벚꽃놀이는 연인보다 ‘가족’과 함께 떠난다

김신규(sfcman87@hanmail.net)

등록일:2018-04-04 16:12:01

  • 인쇄하기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닐슨코리아가 분석한 벚꽃 관련 빅데이터 인포그래픽 ⓒ데일리굿뉴스
글로벌 통합 정보 분석 기업 닐슨이 벚꽃 시즌을 앞두고 벚꽃 관련 소셜 미디어 게시글을 분석한 결과 함께 즐기는 대상으로 ‘가족’의 동시 언급 빈도수가 4,428회로 가장 높게 나타났다.
 
그 뒤를 이어 ‘친구(2,958회)’, ‘혼자(2,160회)’, ‘연인(693회)’으로 나타났다. 이는 이성 간의 데이트 차원에서 벚꽃을 즐기기보다 가족이나 친구와 함께 벚꽃을 즐기는 경우가 더 많았음을 보여주고 있다.
 
이번 벚꽃 빅데이터 분석은 다가오는 벚꽃 시즌을 어떻게 즐기는지 알아보기 위해 2017년 3월 1일부터 4월 30일까지 두 달간 게시된 온라인 블로그, 카페, SNS(페이스북, 트위터, 인스타그램) 등의 글 중 ‘벚꽃’이 언급된 총 219만건의 게시글을 분석한 것이다.
 
벚꽃 관련 버즈량, 전년 동기 대비 2배 가까이 증가
 
2016년 3·4월(3월 1일에서 4월 30일) 대비 2017년 동기 벚꽃 관련 버즈량 추이를 분석한 결과, 2016년 131만건이었던 벚꽃 게시글이 2017년에는 219만건으로 폭발적으로 증가했다. 그만큼 벚꽃에 대한 사람들의 관심이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벚꽃과 함께 대표적으로 손꼽히는 봄꽃의 버즈량은 2017년 기준 ‘개나리’가 12만건, ‘진달래’가 9만 5,000건, ‘유채꽃’이 8만 6,000건 정도로 나타나 벚꽃에 대한 관심이 압도적인 것을 알 수 있었다.
 
’연인’보다 ‘가족’, ‘친구’와 벚꽃 즐긴다
 
벚꽃놀이는 흔히 연인과의 데이트를 연상시키지만 실제로 벚꽃 관련 동시 언급 키워드를 분석한 결과 ‘연인’ 보다는 ‘가족’이나 ‘친구’의 빈도수가 월등히 많이 나타났다.
 
심지어 ‘혼자’ 키워드도 ‘연인’보다 2배가 넘었다. 그 외 ‘벚꽃’ 관련 연관 주요 키워드는 ‘여행/나들이 (3,573회)’, ‘주말(3,207회)’, ‘축제(3,063회)’, ‘이벤트(2,079회)’ 등으로 나타났으나, 이와 함께 ‘미세먼지(927회)’ 역시 벚꽃과 함께 많이 언급돼 벚꽃 시즌에 미세먼지에 대한 사람들의 우려가 드러났다.
 
벚꽃놀이의 주요 명소를 살펴보기 위해 구체적인 지명 키워드를 집중적으로 분석한 결과, ‘서울’이 2,289회로 가장 높게 나타났다. 뒤를 이어 ‘여의도(2,193회)’, ‘일본(1,722회)’, ‘경주(1,230회)’, ‘석촌호수(1,122회)’, ‘부산(1,119회)’, ‘미사강변(909회)’ 등의 순으로 나타나 서울 근교뿐만 아니라 지방이나 해외까지 언급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저작권자(c) 데일리굿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작성0 / 최대600바이트(한글300자)선거실명확인
    goodtvICGICGCCMLOVE굿피플KCMUSA기독뉴스GoodPeople아멘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