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수만·방시혁, '세계적 음악 리더' 선정돼

천보라(boradoli@goodtv.co.kr)

등록일:2018-06-20 16:11:41

  • 인쇄하기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SM엔터테인먼트 이수만 총괄 프로듀서(왼쪽)와 빅히트엔터테인먼트 방시혁 총괄 프로듀서 ⓒSM엔터테인먼트, 빅히트엔터테인먼트

그룹 엑소(EXO)의 SM엔터테인먼트 이수만 총괄 프로듀서와 방탄소년단(BTS)의 빅히트엔터테인먼트 방시혁 총괄 프로듀서가 미국 매체 <버라이어티(Variety)>가 선정한 '인터내셔널 뮤직 리더'에 올랐다.
 
<버라이어티>는 프랑스 칸에서 지난 5일부터 8일까지 열린 세계 최대 음악박람회 미뎀(MIDEM)에서 세계 음악 시장을 재편할 전문가 23개 팀을 발표했다고 6월 20일 홈페이지를 통해 밝혔다.
 
이번에 발표된 '인터내셔널 뮤직 리더'에는 미국과 유럽 음악업계 종사자들이 주를 이뤘고, 아시아 출신 경영자로는 이수만, 방시혁 프로듀서와 중국의 스칼릿 리 지브라미디어 대표 세 명뿐이다.
 
<버라이어티>는 선정기준에 대해 "독창성과 통찰력, 열정을 갖춘 리더를 비롯해 미래 전망을 갖춘 기업"이라고 밝혔다.
 
매체는 이 프로듀서를 "반박의 여지가 없는 K팝 개척자"라고 소개하면서 "SM은 평창동계올림픽 폐회식에서 공연한 그룹 엑소를 비롯해 아시아, 북남미를 아울러 11개국을 투어한 그룹 슈퍼주니어의 소속사"라고 설명했다.
 
이어 SM의 글로벌 프로젝트인 그룹 엔씨티(NCT)에 대해서도 "이 대표 프로듀서는 이제 그가 구상한 K팝의 미학을 현지화하려 한다"고 언급했다. 
 
또한 BTS를 제작한 방시혁 프로듀서와 대해서는 "올해는 BTS가 전 세계로 뻗어 나가 K팝 그룹으로 자리를 확고히 한 기념비적인 해가 될 것"이라고 높게 평가했다.
 
최근 빌보드 차트 1위에 오르면 최정상 그룹으로 자리매김한 BTS는 "새 앨범 '러브 유어셀프 전 '티어''(LOVE YOURSELF 轉 'TEAR')로 새 역사를 썼다"면서 "이번 가을 BTS의 월드투어가 미국을 강타할 예정이다. LA스테이플스 센터 공연인 이미 4회 차 티켓이 모두 팔렸다"고 전했다.
()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작성0 / 최대600바이트(한글300자)선거실명확인
    goodtvICGICGCCMLOVE굿피플KCMUSA기독뉴스GoodPeople아멘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