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무사 개혁안' 내달 2일 나올 듯…'폐지' 유력

한진식(jhan@goodtv.co.kr)

등록일:2018-07-30 16:17:01

  • 인쇄하기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최현수 국방부 대변인. (사진제공=연합뉴스)

국방부의 국군기무사령부 개혁위원회가 다음 달 2일 국방부에 기무사 개혁안을 보고할 예정인 것으로 전해졌다.

군 관계자는 "송영무 국방부 장관이 다음 달 2일까지 기무사 개혁안을 보고하라고 개혁위원회에 요청했다"고 전했다.

이에 대해 최현수 국방부 대변인은 30일 정례브리핑에서 "(개혁안 제출 날짜는) 아직 확정되지 않은 것으로 안다"며 “가능하면 빨리 하려고 한다"고 밝혔다.

최 대변인은 "개혁위원회에서 보고서를 작성해 국방부에 주면 국방부에서 그 부분을 검토해 (국방부) 안을 만들어 (청와대에) 보고하는 것으로 알고 있다"고 설명했다.

최 대변인은 '민군합동수사단이 기무사 계엄문건 및 세월호 유족 사찰 의혹에 대해 진행 중인 수사가 끝나기 전에 기무사 개혁안이 국방부에 보고되느냐'는 질문에 대해서는 "현재까지의 수사 속도를 보면 그럴 것 같다"고 답했다.

한편, 개혁위원회는 현재 국군기무사령부를 폐지하고, 국방정보본부와 같은 국방부 본부 조직인 '국방부 보안·방첩본부'로 개혁하는 방안을 유력하게 검토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저작권자(c) 데일리굿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작성0 / 최대600바이트(한글300자)선거실명확인
    goodtvICGCCMLOVE굿피플KCMUSA기독뉴스GoodPeople아멘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