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복음춘천교회, 폭염으로 인한 위기가정 섬김

후평3동 행정복지센터에 선풍기 등 물품지원

정종승 교회기자(순복음춘천교회)

등록일:2018-08-06 10:13:00

  • 인쇄하기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순복음춘천교회 이수형 목사는 7월 27일 오후 춘천시와 후평3동에 선풍기 200대, 포도당 200박스, 쌀 30포, 라면 20박스를 전달했다.ⓒ데일리굿뉴스

춘천시 후평3동에 '쌀, 선풍기, 라면'등 사랑 전달

올해 엄청난 무더위가 계속되고 있다. 심지어는 이 더위가 8월을 넘어 9월까지 지속될 것이라는 예보도 있다. 무더운 여름 날씨로 7월 28일 기준으로 이미 폭염으로 인한 온열질환자가 2,000여명을 넘어섰고, 온열질환으로 인한 사망자가 27명에 달하고 있다.

기록적인 무더위에 가장 고통스러운 사람은 선풍기도 없이 좁고 폐쇄된 공간에서 생활하는 취약계층이다.

환기도 제대로 되지 않는 주거환경에서 힘겹게 폭염을 견디고 있고, 오래된 선풍기는 잦은 고장으로 제 기능을 못해 더욱 덥고, 집안 온도는 37도에 이른다.

지적장애인은 선풍기가 있는지 없는지도 모른 채 여름을 나고 있다.  반찬이 없어 맹물에 밥을 말아 먹는 가정, 생계비는 한 달을 견디지 못해 구걸과 쓰레기통을 뒤지는 가정이 있는 상황이다.

이러한 극강 폭염에 고통받는 가정을 돕기 위해 순복음춘천교회(담임 이수형 목사)가 발벗고 나섰다.

이번 섬김은 폭염으로 인해 극심한 고통을 받고 있는 이웃을 돌보는 사랑의 실천으로 성도들의 기도와 물질의 섬김으로 여름철 위기 가정을 돌봤다.

매주 목요일 후평 3동 행정복지센터 부근에서 지역을 섬기며 전도하는 모습을 본 복지담당 공무원이 후원을 요청한 것이 계기가 되어서 이수형 목사의 제안으로 순복음춘천교회 공동체가 함께 동참한 섬김사역이었다.

이수형 목사는 7월 27일 오후 춘천시와 후평3동에 선풍기 200대, 포도당 200박스, 쌀 30포, 라면 20박스를 전달했다. 전달 받은 물품은 폭염에 취약한 각 지역 이웃들에게 방문전달 되었다. 순복음춘천교회는 이번 기회를 통해서 위기에 처한 가까운 이웃을 계속적으로 관심을 갖고 사랑을 나누어 춘천 성시화의 아름다운 초석의 역할을 감당할 것이다.
 
 
저작권자(c) 데일리굿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작성0 / 최대600바이트(한글300자)선거실명확인
    goodtvICGCCMLOVE굿피플KCMUSA기독뉴스GoodPeople아멘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