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비전, 인도네시아 강진 피해 지역에 긴급구호자금 지원

박혜정(hyejungpark@goodtv.co.kr)

등록일:2018-08-08 17:48:13

  • 인쇄하기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인도네시아의 대표적인 휴양지 롬복은 지난 5일 발생한 규모 7.0의 강진으로 인해 현재까지 약 140여명이 사망했다. 피해 지역은 도로와 교량이 일부 끊겨 구조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이에 기독교 NGO단체 월드비전은 긴급 구호 자금을 지원하기로 했다.  
 
  ▲기독교 NGO단체 한국월드비전은 인도네시아 롬복 섬에서 발생한 강진으로 큰 피해를 입은 지역 주민들에게 긴급 구호 자금을 지원한다.(사진제공=월드비전)

국제구호개발 NGO 월드비전(회장 양호승)은 인도네시아 롬복 섬 북부지역에서 발생한 지진으로 피해를 입은 지역 이재민들을 위해 긴급구호자금 10만 달러를 전달하기로 했다. 영국, 호주 등 전세계 월드비전 또한 긴급 구호를 위해 총 100만 달러를 지원할 방침이다.  

지원한 성금은 극심한 피해와 사고로 위기에 처한 주민들에게 필요할 방수포와 담요, 세면도구, 아기용품 등 구호물자 구입과 식수 위생 사업에 사용된다.  

월드비전 국제구호팀 김동주 팀장은 “현재 월드비전은 직원 7명을 현장에 급파해 현지 피해 상황을 파악하고 있으며, 인도네시아 정부, UN, 구호 단체들과 협력해 현장조사를 실시하고 있다”면서 “갑작스러운 재난으로 고통받는 지역 주민과 아이들에게 많은 관심과 응원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앞서 인도네시아 롬복에서는 지난 7월 29일에도 지진이 발생해 17명이 사망하고, 4만 7천여명의 주민들이 피해를 입었다.

월드비전은 해당 지진을 월드비전 기준 ‘카테고리 Ⅱ(재난 발생국이 속한 대륙이 함께 대처해야 할 재난)’으로 선포하고, 6개월 간 구호물자 지원 외 식수위생 및 보건사업 등 긴급구호활동을 펼치고 있다.

한편 월드비전은 인도네시아 지진 피해 지역을 돕기 위한 온라인 모금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월드비전 홈페이지에서 후원 관련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저작권자(c) 데일리굿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작성0 / 최대600바이트(한글300자)선거실명확인
    goodtvICGICGCCMLOVE굿피플KCMUSA기독뉴스GoodPeople아멘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