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라톤으로 빈곤국 아동에게 희망 전달…15일 전주서 개최

오현근(ohdaebak@goodtv.co.kr)

등록일:2018-09-10 15:04:10

  • 인쇄하기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2018 국제어린이마라톤이 오는 15일 오전 전주시 덕진구 전주수질복원센터에서 개최된다. 이번 대회는 마라톤으로 빈곤국 아동들에게 희망을 전달하기 위해 어린이를 동반한 가족 1천800여 명이 참가한 가운데 열릴 예정이다.
 
▲세이브더칠드런, 전라북도, 전주시 등이 공동 주관하는 2018 국제어린이마라톤 대회가 오는 15일 전주에서 개최된다. 사진은 지난 5월 세종시에서 열린 행사모습. ⓒ연합뉴스

달리면서 개도국 주민의 생활상 확인·체험

전주 국제어린이마라톤은 '달리는 것만으로도 전 세계 아동을 구할 수 있습니다'라는 슬로건 아래 진행된다.

참가자들은 '힘차게 달려요'와 '느긋하게 달려요' 두 그룹으로 나눠 수질복원센터 주변 수변로 4km를 달릴 예정이다.

이들은 뛰면서 코스 내 1km마다 설치된 체험존에서 말라리아나 저체온증, 영양실조, 식수부족 등을 겪는 개도국 주민의 생활상을 확인하게 된다.

행사장 주변에는 지구촌 영유아의 사망원인과 해결책을 배울 수 있는 '질병을 물리쳐요' 미니 볼링게임, '말라리아와 한판승부' 줄다리기, '종이로 전하는 마음' 종이접기 등 다양한 체험부스도 설치된다.

대회 참가비는 1인당 1만 원이며 참가비는 전액 지구촌 영유아 살리기 사업에 사용된다.

세이브더칠드런은 2011년부터 해마다 서울에서 국제어린이마라톤을 개최해오다 지난해부터 5개 도시로 확대했다. 올해는 부산, 세종, 전주에 이어 대구(10월 6일), 서울(10월 14일)에서 진행된다.
저작권자(c) 데일리굿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작성0 / 최대600바이트(한글300자)선거실명확인
    goodtvICGCCMLOVE굿피플KCMUSA기독뉴스GoodPeople아멘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