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세계최악의 종교자유 침해 국가 중 하나"

김주련(giveme0516@goodtv.co.kr)

등록일:2018-10-26 15:31:30

  • 인쇄하기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유럽의회 내 초당파 의원들의 단체인 '종교,신앙의 자유와 종교적 관용'이 최근 발표한 '2017 연례보고서'에서 북한을 종교자유 침해 11개국 중 하나로 지목했다.
 
 ▲북한이 세계 최악의 종교자유 침해 국가 11개국 중 하나도 지목됐다.ⓒ데일리굿뉴스

"종교 박해 관련 상황이 개선됐단 징후 없어"
 
연합뉴스에 따르면 이 단체는 보고서에서 북한 헌법에는 '신앙의 자유권'이 명시돼 있지만, 실제로 북한 당국은 김 씨 일가에 대한 충성 강요와 주체사상 고수, 국가 통제 밖의 신앙생활에 대한 처벌 등을 통해 신앙의 자유를 조직적으로 억압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아울러 북한 정권의 종교 박해와 관련해 최근 몇 년 사이에 상황이 개선됐다는 징후는 거의 없다고 덧붙였다.
 
또 북한 당국이 주민들에게 '당의 유일적 영도체계 확립의 10대 원칙'을 강요하고 있으며, 이 같은 당국의 사상과 개인숭배에 반하는 어떤 신앙의 표현도 강력하게 처벌된다고 지적했다.
 
단체는 종교시설과 관련해서는, 평양에 5개의 교회가 있지만 이들의 활동은 북한 당국에 의해 엄격히 통제되고 있으며 평양 이외의 지역에서는 어떤 교회도 허용되지 않는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단체는 "북한 전역에 소규모의 비밀 가정 교회들이 있다는 보고들이 있다"며 국가가 통제하는 교회 밖에서 신앙생활을 하다가 붙잡힌 사람들은 수감과 고문 등 가혹한 처벌의 대상이 된다고 덧붙였다.
 
한편 단체가 발표한 보고서에서 종교자유 침해 국가 11개국 중에는 중국과 이란, 이집트, 아프가니스탄, 파키스탄 등도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다.
 
저작권자(c) 데일리굿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작성0 / 최대600바이트(한글300자)선거실명확인
    goodtvICGICGCCMLOVE굿피플KCMUSA기독뉴스GoodPeople아멘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