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마누엘 침례교회 최영호 목사 안수식

박준호 교회기자(미국 오아시스교회)

등록일:2019-01-09 11:25:02

  • 인쇄하기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미 서부 남가주 하일랜드 소재 임마누엘 침례교회(담임 벤 스카욱 목사)는 지난 1월 6일 오후 5시30분에 최영호 목사 안수식을 가졌다.
 
 ▲미 서부 남가주 하일랜드 소재 임마누엘 침례교회에서 목사 안수를 받은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최영호 목사와 가족들. ⓒ데일리굿뉴스

최영호 목사는 “전도사 시절부터 사역해왔던 교회라 목사가 되어도 사역에 대한 변화는 좀 더 책임감 갖고 하면 된다고 생각했다”며 “목사님들과 집사님들을 비롯한 교회의 리더십들 한 사람 한 사람이 저를 위해 마음을 다해 기도해 주실 때 하나님의 큰 은총이 임하는 것 같아 감사했다”고 말했다.

최 목사는 “많은 분들의 기도와 격려에 또한 감사했으며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 아울러 목사의 직분에 부끄럽지 않는 사역자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벤 스카욱 목사 집례로 열린 이날 안수식은 본교회 찬양팀의 찬양인도와 함께, 지난해 말로 은퇴한 랍 진 목사가 20년 이상 본교회를 위해 헌신해온 자들을 위해 격려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어 스카욱 목사가 이날 목사가 되는 최영호 전도사와 안수집사가 되는 필립 무타트 집사에게 문답을 했으며 문답이 마친 후 회중들이 목사와 집사로의 안수를 허락했다. 이어 스카욱 목사가 두 사람에게 격려와 권면의 말씀을 전했으며, 최 목사와 무타트 집사의 간증이 이어졌다. 그리고 본교회 목회자와 안수집사들 20여명들이 한사람씩 나와 최 목사와 필립 안수집사 부부에게 축복기도를 했다.

최영호 목사는 호주태생으로 남가주 온타리오에 위치한 게이트웨이신학교에서 2018년 12월 목회학석사학위를 취득했다. 최 목사는 상도장로교회 최승일 담임목사와 방경희 사모의 아들이다.
 
저작권자(c) 데일리굿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작성0 / 최대600바이트(한글300자)선거실명확인
    goodtvICGICGCCMLOVE굿피플KCMUSA기독뉴스GoodPeople아멘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