英, 성전환 수감자의 잇따른 성폭행에 전용 수감동 설립

김주련(giveme0516@goodtv.co.kr)

등록일:2019-03-04 16:58:03

  • 인쇄하기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영국 런던의 한 여자교도소 내에 성전환자를 위한 수감동이 설립됐다.
 
성전환자 전용 수감동, 이번 주 중 오픈
 
영국 법무부는 런던 남쪽 서튼의 다운뷰 여자교소도에 3명의 성전환자를 위한 수감동을 이번 주 중 오픈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일반 재소자들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하기 위해 내린 결정이라고 영국 당국은 설명했다.
 
이런 정책을 시행하는 배경에는 최근 카렌 화이트란 성전환 수감자가 교도소 내에서 여성 재소자들을 성폭행한 사건이 직접적인 계기가 된 것으로 평가됐다.
 
카렌 화이트는 애초 남자 교도소에 수감됐다가 성전환자임을 주장하며 2017년 9월 웨스트요크셔 주 뉴홀교도소로 이송됐다.
 
그는 같은 해 11월까지 여자 재소자들을 상대로 4건의 성폭력 범죄를 저지른 사실이 밝혀지면서 지난해 10월 법원으로부터 징역형을 선고 받았다.
 
카렌 화이트가 제대로 된 성전환 수술을 받았는지 명확하지 않았지만 당국이 성전환 자라는 그의 주장만 받아들여 여자교도소로 이감해 범죄가 발생한 것에 대해 비난이 일자 법무부가 사과하기도 했다.
 
카렌 화이트는 앞서 2003년 여성을 강간해 유죄 판결을 받은 바 있으며, 이보다 앞선 2001년에는 2건의 아동 성추행으로 징역 18개월을 선고 받기도 했다.
 
법무부가 별도의 수감동을 마련한 이번 조치도 성전환 재소자의 권리와 일반 재소자의 안전 사이에 균형을 맞추는 시도로 평가된다.
 
영국 교도소의 성전환자 숫자는 정확한 집계는 어렵지만, 스코틀랜드에 17명, 웨일스와 잉글랜드에 125명이 있는 것으로 추정된다.
 
저작권자(c) 데일리굿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작성0 / 최대600바이트(한글300자)선거실명확인
    goodtvICGICGCCMLOVE굿피플KCMUSA기독뉴스GoodPeople아멘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