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회협, 우리 사회 인권문제 들여다본다

최상경 (cs_kyoung@goodtv.co.kr)

등록일:2019-05-22 10:21:42

  • 인쇄하기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사회적 약자들에 대한 차별과 배제가 우리사회에 만
연한 가운데 인권선교의 방향을 모색하는 자리가 마련된다.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KNCC) 인권센터(소장 박승렬 목사)가 내달 4일 남영동 민주인권기념관 예정지 7층에서 '2019 한국교회 인권정책협의회'를 개최한다. 이는 한국교회 인권운동의 방향성과 정책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나누고자 마련됐다.
 
협의회에는 국내 종교시민사회 인권단체 및 교회·에큐메니칼 기관들이 참여해 인권과 관련한 심도 깊은 이야기를 나눈다.

국가인원위원회 정문자 상임위원은 '현 정부와 국가인권위원회의 인권정책 및 방향성'에 대해, 인권정책연구소 김형완 소장은 '인권거버넌스와 한국교회 인권운동의 과제’에 관해 각각 주제 강연한다.
 
특히 이날 자리에서는 사회적 이슈가 된 인권문제를 주제로 정해 '쟁점별 토론'을 진행한다. △난민 △차별금지법제정·소수자 △비정규직 △이주노동 △인권교육 등이 토론 주제다.

이일 변호사(공익법센터 어필·난민인권네트워크 의장), 미류 상임활동가(인권운동사랑방), 김소연 운영위원장(비정규직노동자의집 꿀잠), 나현필 사무국장(인권과평화를위한국제민주연대) 등 각계 활동전문가들이 토론에 임한다.
 
KNCC 인권위원회는 "인권위원회 발족 50주년을 앞두고 지난 국가폭력 현장을 돌아보고자 한다"며 "우리 사회는 한국교회에 많은 인권선교의 과제를 요청하고 있다. 이번 협의회는 한국교회와 사회가 인권보장을 위해 함께 걸어나가야 할 인권운동의 길을 고민하는 자리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c) 데일리굿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작성0 / 최대600바이트(한글300자)선거실명확인
    goodtvICGICGCCMLOVE굿피플KCMUSA기독뉴스GoodPeople아멘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