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콥, 세대별 선교캠프서 선교 지상명령 성취 다짐

  • 인쇄하기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인터콥선교회(이사장 이 준 장로)가 주최한 2019여름 선교캠프가 경북 상주시 열방센터에서 열렸다. 선교캠프는 지난해에만 약 2만 명이 참가한 국내 최대의 선교집회로 매년 여름과 겨울에 전 세대별로 개최된다.
 
 ▲인터콥선교회가 주최한 2019여름 청년대학생?청년직장인 선교캠프 전경. ⓒ데일리굿뉴스

인터콥의 청년대학생?청년직장인 선교캠프는 6월 26일부터 29일까지 3박 4일간, 여성남성시니어 선교캠프는7월 11일부터 13일까지 진행됐다. 어린이 캠프(7월 25일~27일), 미취학 아동 대상의 키즈 캠프(7월 29일~31일), 청소년 캠프(8월 7일~9일)도 이어서 개최된다.

이번 청년대학생·청년직장인 선교캠프에는 2,000여 명의 청년 및 대학생들이 참석했다. 세계복음화 완성을 위해 헌신하고 기도하며 미전도 종족으로 청년 선교사들을 파송했다. 여성남성시니어선교캠프에는 4,300여 명의 성도들이 참석했다.

주강사로는 이정숙 총장(횃불트리니티 신학대학원), 이상규 교수(백석대 석좌교수), 최바울 선교사(인터콥) 등이 나섰다.

특히 강사인 이상규 교수는 복음의 동역자들을 주제로 말씀을 전했다. 로마서 16장에 등장하는 초대 로마교회의 구성원들을 보면 유대인과 헬라인(이방인), 종과 주인, 남자 여자의 구별이 없이 섞여 있던 공동체였다고 설명했다.

이 교수는 또 오늘날도 주께서 십자가의 사랑이 모든 인습과 관습의 장벽을 철폐하게 하고 성도들을 예수 그리스도 안에 한 몸 된 동역자로 세우고 계신다고 강조했다.

그 외 선교캠프 프로그램으로 현장 선교사들의 생생한 간증, 선택식 특강, 소그룹 모임, 각종 영상미디어 상영, 미전도종족 부스 탐방, 페스티벌, 미전도종족 입양식 등이 펼쳐졌다.

 
저작권자(c) 데일리굿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작성0 / 최대600바이트(한글300자)선거실명확인
    goodtvICGICGCCMLOVE굿피플KCMUSA기독뉴스GoodPeople아멘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