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노총 18일 총파업 돌입... 참여율 1%로 저조

유창선 기자(yuda@goodtv.co.kr)

등록일:2019-07-18 16:58:35

  • 인쇄하기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김명환 민주노총 위원장(가운데)과 조합원들이 18일 서울 여의도 국회 앞에서 열린 총파업 대회에 참가해 구호를 외치고 있다.(연합뉴스 제공)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민주노총)이 18일 총파업에 돌입했다. 서울 여의도 국회 앞을 비롯해 전국 11개 지역에서 총파업 집회를 열었다.

18일 고용노동부에 따르면 민주노총 총파업 참가 인원은 50여 사업장 소속 1만2000여 명으로 파악됐다. 민주노총 전체 조합원이 약 100만명이라는 점을 고려하면 1% 정도에 불과한 셈이다.

총파업에 참여한 조합원은 현대중공업과 대우조선 등 대부분 금속노조 소속이다.

금속노조에서도 핵심인 현대·기아차 노조는 확대 간부만 동참해 사실상 총파업에는 불참했다고 고용노동부 측은 추산했다.

민주노총은 이번 총파업에서 노동 개악 저지, 노동기본권 쟁취, 비정규직 철폐, 재벌 개혁, 최저임금 1만원 폐기 규탄, 노동 탄압 분쇄 등 6개 구호를 전면에 내걸었다.

사업장별로 이날 4시간 이상 파업한다고 노조 측은 설명했다.

 


 
저작권자(c) 데일리굿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작성0 / 최대600바이트(한글300자)선거실명확인
    goodtvICGICGCCMLOVE굿피플KCMUSA기독뉴스GoodPeople아멘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