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천지 집단감염…대형교회, 예배 축소 및 중단 [이슈포커스]

진은희 기자(jin@goodtv.co.kr)

등록일:2020-02-25 10:55:57

  • 인쇄하기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신천지 대구 다대오지파 집단 감염 사태가 걷잡을 수 없이 커지자 대형교회들이 대응에 나섰습니다. 코로나19 지역사회 감염 확산을 우려해 23일부터 주일 예배를 온라인 예배로 전환하거나 중단한 겁니다. 특히 코로나19 확진자가 대거 발생한 대구를 포함한 영남 지역 주요 교회들은 대부분 온라인 예배로 대체했습니다. 인천 부평지역에 위치한 주안장로교회는 해당지역에 확진자가 발생함에 따라 주일예배를 포함한 모든 예배와 모임을 중단하고, 교회 출입을 통제했습니다.

여의도순복음교회는 공예배는 정상 진행 하지만 개별모임과 부서별 예배는 중지하기로 했습니다. 소망교회는 주일예배와 새벽기도회는 온라인에서 드리고, 모든 교회 시설물에 대한 출입을 제한했습니다. 서울 용산구에 위치한 삼일교회와 경기 성남시에 위치한 우리들교회도 예배당을 폐쇄하고 온라인 예배로 대체했습니다.

학교 건물을 빌려서 예배를 드리는 분당우리교회는 만약의 상황을 우려해 서현 본당에서만 예배를 드린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저작권자(c) 데일리굿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goodtvICGICGCCMLOVE굿피플KCMUSA기독뉴스GoodPeople아멘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