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약류 오남용 ‘의료쇼핑’ 막는다 [이슈포커스]

천보라 기자(boradoli@goodtv.co.kr)

등록일:2020-06-04 19:50:35

  • 인쇄하기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앞으로 의사가 의료용 마약류를 처방하기 전에 환자의 투약 이력을 확인할 수 있게 됩니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이 같은 내용의 마약류 의료쇼핑 방지 정보망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밝혔습니다. 이 서비스를 활용하면 의사는 환자의 최대 1년간 의료용 마약류 투약 이력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환자의 처방 일자와 처방 의료기관, 처방받은 의약품 등이 안내됩니다. 대신 서비스를 이용할 때는 환자에 확인 사실을 알려야 합니다.
저작권자(c) 데일리굿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작성0 / 최대600바이트(한글300자)선거실명확인
    goodtvICGICGCCMLOVE굿피플KCMUSA기독뉴스GoodPeople아멘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