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야 지도부, 현충일 추념식 나란히 참석

진은희 기자(jin@goodtv.co.kr)

등록일:2020-06-06 09:22:29

  • 인쇄하기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여야 지도부가 6일 제65회 현충일 추념식에 나란히 참석해 애국선열과 호국 영령의 넋을 기린다. (사진제공=연합뉴스)

여야 지도부가 6일 제65회 현충일 추념식에 나란히 참석해 애국선열과 호국 영령의 넋을 기린다.

이날 오전 국립 대전현충원에서 열리는 행사에는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와 미래통합당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 정의당 심상정 대표,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 열린민주당 최강욱 대표가 참석한다.

특히 전날 통합당의 불참 속 21대 국회가 개원한 데다 국회의 상임위원장 선출 시한을 이틀 앞둔 시점이어서 여야 지도부가 물밑 접촉을 통해 교착 상태인 원구성 협상의 물꼬를 틀지 주목된다.

이번 추념식은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여파로 예년보다 참석 인원을 대폭 축소해 300여명만 초청했다.
저작권자(c) 데일리굿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작성0 / 최대600바이트(한글300자)선거실명확인
    goodtvICGICGCCMLOVE굿피플KCMUSA기독뉴스GoodPeople아멘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