法, 대면예배 인정 판결...은평제일교회 운영중단 취소

전화평 기자(peace201@goodtv.co.kr)

등록일:2021-07-29 5:12:22

  • 인쇄하기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은평제일교회ⓒ데일리굿뉴스
 

최근 정부가 코로나19를 이유로 대면예배를 제한한 가운데 사법부가 종교의 자유를 인정하는 판결을 내려 주목된다.

 

은평제일교회(담임 심하보 목사)가 관할구청인 은평구청으로부터 10일간 운영중단 처분을 당한 것에 대한 효력정지 가처분에서 승소했다.

 

서울행정법원 제3부는 운영중단 처분 집행정지 가처분(2021아11903)에 대해 29일 “은평구청장이 21일 은평제일교회에 대해 한 10일의 운영중단 처분(7월 22-31일)의 효력을, 운영중단 처분 취소청구 사건 판결 선고일로부터 30일이 되는 날까지 정지한다”고 판결했다.

 

법원은 “심문결과 및 신청인들이 제출한 소명자료에 의하면, 운영중단 처분으로 인해 신청인들에게 생길 회복하기 어려운 손해를 예방하기 위한 긴급한 필요가 있다고 인정된다”며 “그 효력정지가 공공복리에 중대한 영향을 미칠 우려가 있다고 인정하기 부족하다”고 이유를 밝혔다.

 

앞서, 은평구청은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 기간에 대면 예배를 드렸다는 이유로 은평제일교회에 운영 중단 처분을 내렸다.

저작권자(c) 데일리굿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작성0 / 최대600바이트(한글300자)선거실명확인
윤선제
2021-08-0103:20:30

사법부의 올바른 법집행과 은평제일교희의 적극적인 대처에 큰 박수를 보냅니다.

prev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