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북 정상 만남에 코스피 장중 2,500선 회복

오현근(ohdaebak@goodtv.co.kr)

등록일:2018-04-27 14:51:40

  • 인쇄하기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코스피가 27일 장중 2,500선을 회복했다. '코리아 디스카운트' 해소 기대감과 미국 증시 훈풍 영향으로 상승 출발한 코스피는 남북 정상회담의 기대로 탄련이 붙은 것으로 분석된다.
 

▲남북 정상회담 기대감에 힘입어 코스피지수가 2,500선을 회복했다. (사진=KEB하나은행)

 

외국인 '사자'…606억 원어치 순매수


앞서 4거래일 연속 하락했던 코스피는 이날 외국인의 매수 전환으로 전날 반등에 성공해 전장보다 22.11포인트(0.89%) 오른 2,497.75로 출발했다.

코스피가 2,500선을 넘은 것은 지난달 22일 이후 한 달여 만으로 개장과 동시에 2,490선에 올랐던 코스피지수는 외국인과 개인의 동반 매수세를 업고 오름폭을 키워 최고 2,508.13%까지 올랐다.

증시 상황을 보면 시가총액 상위 종목들이 대거 오름세를 탔다.

대장주 삼성전자[005930](1.99%)와 시총 2위인 SK하이닉스[000660](1.16%)가 1분기 호실적과 반도체 호황이 예상보다 길어질 것이라는 전망에 힘입어 전날에 이어 동반 상승 중이다.

업종별로는 증권(2.80%)과 종이·목재(2.19%), 전기·전자(1.72%), 전기가스(1.36%), 은행(1.23%), 제조(1.11%), 운송장비(1.02%) 등 대부분이 오름세를 보였다.

반면 보험(-1.01%), 건설(-0.99%), 철강·금속(-0.71%)은 내림세를 보였다.

저작권자(c) 데일리굿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작성0 / 최대600바이트(한글300자)선거실명확인
    goodtvICGICGCCMLOVE굿피플KCMUSA기독뉴스GoodPeople아멘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