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아파트 20%, 6억 이상 고가 아파트

홍의현(honguihyun@gmail.com)

등록일:2018-07-31 13:05:11

  • 인쇄하기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사진제공=연합뉴스)

경기권 아파트도 호당 평균 6억 넘어서

서울 아파트 중 20%는 6억 원대의 고가 아파트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 가운데 9억원 초과 아파트는 16만5천324가구로 전체의 10.3%를 차지했다.

2005년 당시 6억원 초과 아파트는 6만6천841가구, 9억원 초과 아파트는 2만9천447가구로 전체(118만7천792가구)의 각각 5.6%와 2.5%였다.

아파트 호당 평균가격이 6억원을 넘어서는 곳은 2005년 강남, 서초, 송파, 용산에 국한됐지만, 현재는 서울 25개 구 중 13개 구의 호당 평균가격이 6억원을 초과했다.

서울 외 경기도 과천(10억6천만원), 성남(6억9천만원) 등도 호당 평균가격이 6억원을 넘어선 것으로 집계됐다.

부동산114는 고가 주택의 확산과 보유세 개편이 맞물리면서 앞으로 '똘똘한 한 채' 선호 현상은 더욱 강화될 것으로 내다봤다.

다주택자가 세 부담을 피해 미래가치가 높은 집 한 채에 집중할 수 있기 때문이다.

부동산114 윤지해 수석연구원은 "다주택자는 임대사업자 등록을 하거나 보유주택을 정리하는 방향으로 갈 텐데 이 과정에서 똘똘한 한 채만 남기려는 현상이 강해질 것"이라며 "강남권 아파트는 당분간 오름세를 이어갈 수 있다"고 말했다.
저작권자(c) 데일리굿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작성0 / 최대600바이트(한글300자)선거실명확인
    goodtvICGCCMLOVE굿피플KCMUSA기독뉴스GoodPeople아멘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