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OC, '오륜' 무단사용 금지 조치…日서 상표 등록

오현근(ohdaebak@goodtv.co.kr)

등록일:2019-02-21 16:02:56

  • 인쇄하기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국제올림픽위원회(IOC)가 일본 기업들이 무단으로 올림픽 마케팅에 편승하지 못하도록 올림픽의 오륜을 뜻하는 한자인 '고린'(五輪)을 상표로 등록했다.
 
▲IOC가 2020년 일본 도쿄올림픽을 앞두고 오륜의 무분별한 사용을 막기위한 상표등록을 마쳤다.

올림픽 관련 지적재산권 지키기 일환

IOC와의 계약에 따라 현재 일본에서 '五輪'을 사용할 수 있는 상품과 서비스는 약 900개다.

대회조직위원회는 '五輪' 브랜드를 허가없이 사용할 경우 사례별로 상업적 이용에 해당하는지 판단해 대응할 방침이다.

이에 앞서 IOC는 일본 글자 표기인 '오림픽쿠'(オリンピック)와 로마자 표기인 '올림픽'(OLYMPIC)도 상표등록을 마쳤다.

IOC 관계자는 "일본 내에서의 앰부시 마케팅을 막기 위한 조치"라며 대회조직위와 긴밀히 협력해 올림픽 관련 지적재산권을 지켜나가겠다고 말했다.

앰부시 마케팅(Ambush Marketing)은 대형 스포츠 이벤트에서 공식후원 계약을 맺지 않은 기업이 TV 광고나 개별 선수 후원을 통해 홍보 효과를 노리는 것을 말한다.
저작권자(c) 데일리굿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작성0 / 최대600바이트(한글300자)선거실명확인
    goodtvICGICGCCMLOVE굿피플KCMUSA기독뉴스GoodPeople아멘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