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부활절연합예배 "세상과 함께하는 교회 되자"

김진출 교회기자 (은총교회)

등록일:2019-04-24 19:10:43

  • 인쇄하기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안산시기독교총연합회가 주최한 2019 안산시 부활절 연합예배가 지난 21일 안산대학교에서 열렸다. 사진은 부활절 연합예배 모습 ⓒ데일리굿뉴스

안산시기독교총연합회(회장 권병학 목사)가 주최한 2019 안산시 부활절 연합예배가 4월 21일 오후 3시 안산대학교 강석봉기념관에서 개최됐다. 이날 3,000명이 넘는 성도와 목회자들이 모여 부활하신 예수님을 찬송하고, 기뻐하며 영광을 돌렸다.
 
먼저 안산빛나교회 찬양팀과 예배에 참석한 성도들의 뜨거운 부활의 찬양으로 우리를 구원하시기 위해 모든 계획을 총동원하신 하나님을 찬양했다.
 
회장 권병학 목사의 인도로 시작된 부활의 예배 및 기도회는 상임부회장 김유민 목사의 대표기도, 단원교구회장 김바울 목사의 성경봉독, 연합성가대가 '할렐루야'를 찬양했다.
 
'세상과 함께하는 교회'라는 주제로 열린 연합예배에 설교자로 선 정성진 목사는 '부활신앙'이란 제목으로 말씀을 선포하면서 "부활의 의미는 절망에서 희망으로, 죽음에서 생명으로, 옛사람에서 새 사람으로 변화됨"이라며 "오늘 부활에 동참하는 성도들은 항상 주의 일에 힘쓰며, 온 천하에 다니며 복음을 전파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CBS 어린이 합창단이 특별찬양으로 하나님께 영광을 돌렸고, 헌금을 위하여 증경회장 정철옥 목사가 기도한 뒤 유소망 자매와 다문화 찬양팀의 찬양이 이어졌다.
 
안기총은 특별기도 시간을 갖고 △ 실무회장 전만영 목사가 나라와 민족 그리고 안산시 발전과 평안을 위해서 △ 조찬기도회운영위원장 조성대 장로가 안산시 성시화와 1006개 교회를 위해서 △ 여교역자회장 이제순 목사가 안산시 이주민, 다문화, 새터민을 위해서 기도했다.
 
증경회장 유재명 목사는 "부활은 예수 그리스도의 죽음을 전제로 한다. 예수의 부활은 죄와 사망의 문제를 해결하심"이라며 "죽으면 끝나는 줄 아는 인생들 앞에서 부활하신 예수님을 믿어 영생을 얻은 모두를 축복하며, 다시 오실 예수님을 기다리는 모두를 축복한다"고 축사했다.
 
사무총장 라용주 목사의 내외빈소개와 광고 후 증경회장 정판수 목사의 축도로 2019 안산시 부활절 연합예배를 마쳤다.
 
아울러 안기총은 안산시 부활절 연합예배를 준비하면서 사랑의 헌혈 운동과 사랑의 라면 나누기 행사를 통해 헌혈 및 헌혈증 기부와 함께 1,300여 가정에 사랑의 라면을 나누는 등 이웃 사랑의 실천을 보여 주었다.
 
 ▲안산시기독교총연합회는 부활절 연합예배와 더불어 사랑의 헌혈 운동 및 사랑의 라면 나누기 행사를 통해 이웃 사랑의 실천을 보여줬다. ⓒ데일리굿뉴스
저작권자(c) 데일리굿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작성0 / 최대600바이트(한글300자)선거실명확인
    goodtvICGICGCCMLOVE굿피플KCMUSA기독뉴스GoodPeople아멘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