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교총, 몽골 울란바토르 '게르교회' 건축 헌당예배드려

박재현 기자(wogus9817@goodtv.co.kr)

등록일:2019-06-19 17:56:06

  • 인쇄하기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한국장로교총연합회가 지난 18일 오후 4시 뭉힝 게렐트 한치랄 교회에서 '게르교회' 건축 헌당예배를 드렸다.(사진제공=한국장로교총연합회)

현지 몽골 교회 지도자·성도 100여명 참석

한국장로교총연합회(대표회장 송태섭 목사, 이하 한장총)가 몽골 울란바토르 날라흐 지역에 게르교회인 뭉힝 게렐트 한치랄 교회에서 건축 헌당예배를 드렸다.
 
이번 헌당예배는 지난 18일 오후 4시 뭉힝 게렐트 한치랄 교회에서 현지 몽골 교회 지도자들과 성도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특히 이번 헌당교회는 몽골 전통 건축양식인 게르 형태로 지어졌다. 150여명이 들어갈 수 있는 규모다. 한장총은 게르교회 건축을 위해 교회건축금 1,000만 원과 강대상 2개를 지원하고, 헌당예배에 참석한 지역주민들에게 기념수건 100개와 빵을 제공했다.
 
한장총 대표회장 송태섭 목사는 "이곳에 함께하는 사역자들의 헌신적인 노력에 감사드린다"는 뜻을 전하며 "이 교회는 하나님이 세우신 강벌드 담임목사를 통하여 천상의 하나님의 소리를 들어야 한다"고 전했다.
 
이날 참석한 몽골복음주의협회장 뭉흐타와 목사는 "몽골 교회 60% 이상이 한국선교사들이 세웠고, 저도 한국에서 안수를 받은 목사"라고 소개하며 "이제는 이 교회 교인들이 교회를 잘 유지하고 성장시켜야 한다"고 권면했다.
 
한장총 상임회장 김수읍 목사도 "28년 전 처음 몽골 방문을 회상하면 교회를 전혀 찾을 수 없었는데 이렇게 교회가 곳곳에 세워지는 모습을 보니 감동을 금할수 없다"고 감격해 했다.
 
한편 몽골교회건축헌당은 한국장로교총연합회 제11회 장로교의 날 기념예배 헌금 전액과 모금을 통해 이루어졌다.
저작권자(c) 데일리굿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작성0 / 최대600바이트(한글300자)선거실명확인
    goodtvICGICGCCMLOVE굿피플KCMUSA기독뉴스GoodPeople아멘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