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로 전국 유초중고 개학 연기…3월 9일로

유창선 기자(yuda@goodtv.co.kr)

등록일:2020-02-23 19:16:43

  • 인쇄하기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전국 학교 개학이 일주일 연기된다.

정부는 23일 정부서울청사에서 브리핑을 열고 전국 유치원과 초중고, 특수학교에 2020학년도 개학을 다음 달 2일에서 9일로 일주일 미룬다고 밝혔다.

코로나19 위기경보 단계가 '경계'에서 '심각'으로 격상된 데 따른 조처다.

전국단위 학교 개학 연기는 이번이 처음이다.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MERS)이나 신종플루가 발생했을 때도 지역·학교별 개학 연기가 있었을 뿐 전국적으로 개학이 늦춰지지는 않았다. 

교육부는 개학이 미뤄지며 수업 일이 부족해지는 문제는 일단 여름·겨울방학을 줄여 해결하겠다고 밝혔다. 개학 연기 기간이 연장돼 방학을 줄이는 것만으로 법정 수업일수(유치원 180일 이상·초중고 190일 이상)를 채울 수 없으면 학교장이 수업일수를 감축할 수 있게 할 방침이다.
저작권자(c) 데일리굿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goodtvICGICGCCMLOVE굿피플KCMUSA기독뉴스GoodPeople아멘넷